Annie's Photo ESSAY (52)

교민뉴스


 

Annie's Photo ESSAY (52)

일요시사 0 30 0 0

반려견의 장례식


15년을 함께한 반려견 두 마리 중 한 마리를 안락사 시키고

마지막 반려견과 이별의 슬픔을 함께 하도록

두 딸의 직장에서도 커다란 꽃다발과 함께 특별 휴가를 주었다

반려견의 유골을 무리와이 바닷가에 흩뿌리러 가는 슬프지만 아름다운 뒷모습

언제 어디서나 카메라는 작가의 신체의 일부


무리와이 비치에서 



A dog's funeral


Euthanize one of the two dogs who have been together for 15 years

I want to share the sorrows of parting with the last dog.

Two daughters also took a vacation with a large bouquet at work.

Watching from a distance, sad but beautiful view of them scattering 

ashes on the beach.

Anytime, anywhere, the camera is part of the artist's body


At Muriwai Beach


0 Comments
  • 글이 없습니다.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