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오후 2시 백신접종 시작

교민뉴스


 

오늘 오후 2시 백신접종 시작

일요시사 0 199 0 0

53d3b47373a181b7d0bc61eb72b70eea_1613695100_044104.jpg
 

지역사회 내에서 코로나19가 발생하거나 격리된 새로운 사례는 오늘 오후 보건부에 의해 발표될 예정이다.


오클랜드에는 현재 6건의 확진 환자가 있다 .지난 일요일 3명의 가족이 이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그 이후 밀접 접촉자와 그녀의 가족 구성원 2명도 양성 반응을 보였다.


한편 뉴질랜드의 코비드-19 백신 프로그램은 오늘 오후 2시부터 오클랜드 방역시설인 제트파크 호텔에서 소규모 백신접종자들(의료진)이 비공개로 백신을 접종한다. 그리고 이들 의료진들은 예방접종 롤아웃의 선두에 서서 토요일부터 국경지역 근로자들에게 예방접종을 할 것이다. 화이자/바이오NTech 백신은 뉴질랜드에서 유일하게 승인된 백신이다.백신은 2 회 접종이 필요하며 면역력은 4주에 정점에 이른다.


오늘 아침 성명에서 필 고프 오클랜드 시장은,오클랜드 사람들에게 주말 동안 현실에 안주하지 말라고 상기시켰다.


 "모든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저도 가능한 한 빨리 레벨 1로 돌아가 그곳에 머물고 싶습니다.하지만 이 모든 것은 이번 주말에 우리가 얼마나 규칙을 잘 지키느냐에 달려 있습니다. QR 코드 스캔이나 사회적 거리 두기와 같은 기본 사항들은 여전히 이루어져야 하며,오클랜더들은 날씨가 아무리 좋더라도 주말 동안 여전히 레벨 2에 있다는 것을 기억해야 합니다.100명 미만의 모임에 참석하더라도 사회적 거리를 유지하고, 몸이 불편한 사람은 누구나 집에 남아 코로비드 검사를 받고 행사에 참석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0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