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세일

박세태 오클랜드한인회장 뉴스포커스 인터뷰

 

우리는 다양한 변화와 다양한 문화를 뉴질랜드에서 다민족이 함께 누리는 진정한 문화교류와 또 새로운 문화를 소개하여 우리 모두가 함께 하기 때문에 너무 영광스러운 날입니다.

 

물론 크라이스트 처치에서 일어난 테러로 인해서 고인이 된 그(희생자)들에게는 애도와 추도의 자리가 되고 또 그들 가족에게도 애도와 위로를 겸해서 같이 하게된 이 영광된 시간에 현지인들 포함 교민 여러분 우리 모두가 어우러져 함께하는 의미깊은 날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감사합니다   - 박세태 오클랜드 한인회장

 

뉴질랜드 역사에서 지울 없는 암울한 날로 기록될 315 크라이스트처치 테러 희생자 (사망:50, 부상46) 그들의 가족분들께 깊은 슬픔과 위로를 보냅니다.

 

이러한 국가적 애도 분위기 속에서도 재뉴 한인사회의 (한인회) (총영사관) 모습으로 협심하여 나라 사회의 일원임을 대내외에 보인 것은 이번의 연례 행사를 의미깊고 무사하게 마치게 중요한 의식행보 중의 하나였다 하겠습니다.

 

이번 한인의 ‘Korean Day 2019’ 행사 준비에 열정과 노고를 아끼지 않은 박세태 회장을 중심으로 준비위원 그리고 참여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     뉴스포커스 편집자

 


 

 

0 Comments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