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질랜드 경제 이야기; 도로공사로 교통체증 심각한 오클랜드 시내중심가

글쓰는 사람들

뉴질랜드 경제 이야기; 도로공사로 교통체증 심각한 오클랜드 시내중심가

일요시사 0 435

Heavy traffic on Auckland CBD due to roadworks  



A major route into Auckland’s CBD is expected to be a disrupted traffic choke-point until mid-2020. It caused headaches for commuters as more returned to work from their summer breaks this week to find the city littered with the cones. According to the Auckland Transport (AT) website, there are 38 sets of road closures relating to roadworks acorss the city centre over summer. Work on the construction of the $5.3 million Victoria St cycleway, between Beaumont and Nelson Sts., and the eventual resurfacing of Victoria St West, began during the week of December 23. 

오클랜드 중심업무지구(CBD)로 들어가는 주요 경로가 2020 년 중반까지 교통정체지점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여름휴가를 끝내고 이번 주에 직장으로 돌아간 많은 통근자들이 ‘공사 중’ 싸인(cones)으로 뒤덮인 시내를 보고 두통을 느꼈다. 오클랜드 교통부(AT) 웹사이트에 따르면, 여름 동안 시내 중심가의 도로공사와 관련해 38곳의 도로가 봉쇄됐다. 뷰몬트 스트리트와 넬슨 스트리트 사이의 빅토리아 스트리트 자전거 도로 설치와 빅토리아 스트리트 도로 표면을 개조하는 5백30만달러짜리 건설작업이 지난 12월23일부터 시작됐다.  

One of the most prominent projects disrupting the main east to west city centre route, Victoria St, is a cycleway leading from Ponsonby through to Nelson St in the city centre. Since Christmas, that four-lane arterial route has been down to one lane each way. AT has 146 roadworks projects under way or planned across the entire Auckland region. Of these, 92 are scheduled to be completed by the end of February. 

시내를 동서로 가로지르는 중심가인 빅토리아 스트리트를 정체시키는 가장 눈에 띄는 공사 프로젝트중 한 곳은 폰손비에서 시내중심가인 넬슨 스트리트를 관통하는 자전거 전용도로 프로젝트다. 지난 크리스머스 이래로 4차선을  왕복 1차선으로 줄였다. AT는 오클랜드 전역에서 146군데의 도로공사를 진행하거나 계획하고 있으며 그 중 92군데는 2월말까지 완공할 예정이다.     

The loose timeline set out by Auckland Transport (AT) for the roadworks along the arterial west-east route into the city has broken down the construction into three stages, to be completed “mid-2020”. Stage one is signaled from late December 2019 to late February 2020, and involves installing the cycleways, new bus stops, upgrading kerbs, footpaths, crossings, drainage, traffic signals and street lighting. Stage two will begin from late February, and involve resurfacing the road and require night works. Stage three is ambiguously designated as starting “approximately 6 weeks after stage 2 is complete”, and involved applying the coloured surface to the cycleway and installing its concrete separators. 

AT가 시내를 동서로 관통하는 도로공사에 설정한 공사기간은 3단계로 나눠 2020년 중반에 완성될 예정이다. 1단계 공사는 2019년 12월말부터 시작됐는데 자전거도로, 새 버스 정류장, 연석 업그레이드, 보도, 건널목, 배수로, 교통신호등, 가로등 설치 공사다. 2단계 공사는 2월말에 시작될 예정인데 도로 표면을 색을 입히는 공사로 야간작업이 필요하다. 3단계 공사는 “2단계 공사가 마무리된 후 약 6주”로 애매하게 정했는데, 이 공사는 자전거 전용도로 표면에 구분색을 입히고 (차도와 보도를 구분하는) 콘크리트 분리기를 설치하는 공사이다.


Roadworks hurt business 도로공사가 비즈니스를 망치다  

But, roadworks in sumner have caused damage to local businesses. The businesses in the area have struggled as the restricted access means drivers can't stop and can't park. The customers, whether they be regular or potential new clients are scared off by the cones.

그러나, 여름의 도로공사는 지역 비즈니스를 멍들게 하고 있다. 공사지역의 비즈니스들은 접근제한으로 차량 운전자가 (맘대로) 주, 정차를 할 수 없게 만들었다. 단골고객이든 신규 고객이든 고객들은 공사 중이라는 싸인(cones)을 보고 놀라 발길을 돌리게 하고 있다.  

Business owners around Auckland's famous Karangahape Road are worried they will, for the time being, suffer from City Rail Link's construction work. No matter how good summer would be, the business was no longer viable. Another business owner, who did not wish to be named, said the dust from the road works was a health and safety risk to the food outlets in the area. 

오클랜드의 유명한 K로드 주변 비즈니스 오너들은 당분간 자신들이 시내 전철공사로 고통을 겪을 것으로 우려하고 있다. 아무리 좋은 호경기인 여름이 찾아오더라도 비즈니스가 더 이상 살아날 수 없었다. 이름을 밝히지 않은 또 다른 비즈니스 오너는 도로공사에서 나오는 먼지가 그 지역 음식점들에 건강과 안전위험이 되고 있다고 말한다. 
  

$10 hike on the monthly North Shore ferry HOP price
노스쇼어 페리 HOP카드 한 달 정기권 $10파격인상
Moreover, Auckland Transport (AT) has announced some new public transport fares, which include a $10 hike on the monthly North Shore ferry HOP price, after completing its annual review. The monthly AT HOP fare for Devonport, Bayswater, Birkenhead, Northcote Point and Stanley Bay ferry services will increase from $150 to $160. The AT HOP ferry outer monthly pass for the Gulf Harbour will also increase $10, changing from $330 to $340. Similarly, the AT HOP ferry mid monthly pass for Half Moon Bay, West Harbour, Hobsonville, Beach Haven services will increase from $255 to $260. The changes come into effect on February 9.

게다가, 오클랜드 교통부는 노스쇼어 페리 HOP카드의 1개월 정기권 가격을 파격적인 10불인상을 포함하는 새 대중교통요금 (인상안)을 발표했다. 데본포트, 베이즈워터, 버켄헤드, 노스코트 포인트, 스탠리 베이 페리 서비스의 한 달 정기권은 150달러에서 160달러로 인상됐다. 걸프 하버 왕복 한 달 AT Hop카드 정기권도 330불에서 340달러로 10달러 인상됐다. 마찬가지로, 하프 문 베이, 웨스트 하버, 홉슨발, 비치 헤이븐까지의 페리 서비스도 255달러에서 260달러로 인상될 것이다. 새로운 인상안은 2월9일부터 시행한다. 

Fortunately, the recent customer satisfaction surveys indicate that 81 per cent of their customers believe their trip provides value for money, with overall satisfaction with public transport at 91 per cent continuously for the past 24 months. Over the last 12 months, use of Auckland's public transport has increased by 7.9 per cent, with 103 million boardings."

다행히, 최근의 고객만족도 조사결과, 81퍼센트의 고객들이 만족감을 표시했으며, 지난 24개월동안 연속적으로 91퍼센트가 대중교통에 대해 만족감을 나타냈다. 지난 12개월동안 오클랜드 대중교통 이용은 7.9퍼센트가 증가해 연 인원 1억3백만명이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People travelling on the AT HOP card, particularly children, secondary students (40 per cent discount) and tertiary students (20 per cent discount), receive the largest subsidies and free public transport for 5 to 15-year-olds over weekends will continue.

(대중교통 통합카드인) AT HOP 카드로 여행하는 사람들, 특히 아이들인 중고생(40퍼센트 할인)과 대학생(20퍼센트 할인)은 최대의 보조금을 받고 있으며, 5~15세의 아이들에게 제공하는 주말 대중교통 무료이용제도는 계속된다.    
0 Comments
포토 제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