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바로 표심 감별사?

시사포토


 

내가 바로 표심 감별사?

시사뉴스 0 145

코앞으로 다가온 서울시장 선거. 후보들이 막판 유세에 나섰다. 현장에서 답을 찾은 걸까.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후보는 여론조사와 달리 시민들 호응이 굉장하다고 강조했다. 국민의힘 오세훈 후보는 작년과 분위기가 다르다고 주장했다. 이구동성으로 ‘내가 된다’며 기대에 부푼 두 후보. 주인공은 누가 될까. 


a76666e2e96295a8f18996a078efbddf_1617612100_354625.jpg
 



출처 : 일요시사 정치부/사진부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