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6일 NZ NEWS, DIY 코비드 신속 진단 키트,12월 중순부터 약국에서 구입

뉴질랜드 뉴스
홈 > 뉴스/정보 > NZ뉴스
NZ뉴스


 

11월 26일 NZ NEWS, DIY 코비드 신속 진단 키트,12월 중순부터 약국에서 구입

일요시사 0 268

1b99abafa7a8541a6b460e74c7946c34_1637872144_28003.jpg
 

오클랜드의 주택 시장,온라인 경매 참여로 상승세 보여 


오클랜드의 주택 시장은 락다운 봉쇄가 일이 지나가고 있는데에도 불구하고, 온라인으로 경매에 참여할 있는 방법이 도입되면서 계속해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해외에서 돌아오고 있는 키위들로 인하여 빠르게 주택들이 매매 성사가 이루어지고 있으며, 특히 부지가 넓은 주택들에 대하여는 다세대 주택으로 개발이 허용되면서 수요가 부쩍 늘어난 것으로 전해졌다.


작년 처음으로 락다운이 시작되었을 때에만 하더라도, 많은 부동산 취급 회사들은 어떻게 상황이 진행될 없었으며, 주택 현장이나 부동산 사무실에서 진행되던 경매가 온라인을 통하여 경매로 이어질 지에 대하여는 전혀 상상밖의 일이라고 전했다.

경매 진행자는 온라인을 통하여 입찰자들을 없는 상태로 경매를 진행하지만, 경매에 참여하는 사람들은 거실에 앉아 다른 경쟁자들의 상황을 보면서 가격을 제시할 있다.


중앙은행인 리저브 뱅크가 기준율을 올료 0.75% 금리가 올랐음에도 불구하고, 바풋 탐슨 사는 락다운이 시작된 이후 7 5 정도가 온라인 경매에 등록을 하였으며, 건마다 명으로 입찰자를 제한한다고 하였다

부동산 회사는 8 중순 이후 5 주택에 4 3 건의 입찰 제시를 받으면서,  20 달러가 넘는 금액의 매매를 이루었다고 밝혔다.

9690a5ffeaba465bb32aacbe1dfc6801_1637872495_374454.jpg
 

국민당,다음  화요일  새로운 지도자 결정... 


쥬디스 콜린스 당수의 퇴임으로 공석이 국민당의 당수 자리에 다섯 명의 후보가 경선을 벌릴 것으로 1뉴스의 제시카 멋치 매케이 정치 평론가는 밝혔다.매케이는 어제 국민당 내부의 소식통들과 연락을 취한 , 사이먼 브리지스, 크리스토퍼 럭슨, 마크 미첼, 니콜라 윌리스, 크리스 비숍 다섯 명의 후보들이 당수직을 놓고 당내 경선의 양상이 것으로 전했다. 


럭슨 의원은 작년 선거를 통하여 의원직에 오른 정치계에서는 신인이지만, Air NZ에서의 대표로서의 지도력과 경력이 지난 2 동안 국민당 내의 분열을 통합하고 강력한 지도력을 발휘할 있는 강력한 후보자로 우선 꼽히고 있다.

브리지스 의원은 이미 뉴질랜드 국민들에게는 알려진 이름으로, 2018 잉글리쉬 총리가 당수직을 사임한 이후 국민당을 이끌기도 하였다그의 지도력이 성공적이지 못한 모습을 보였으며, 최근 좋지 않은 평판이 거론되고 있지만 당시 보다는 노련하고 현명한 지도자로서의 모습이 기대되고 있다.


미첼 의원 역시 잠시나마 당수직을 역임하였지만, 16개월 쥬디스 콜린스에게 당수직을 넘겨 줘야 했지만, 이제는 보다 성숙한 모습이 예상되고 있다.그리고 윌리스 의원과 비숍 의원도 신진 세력으로 상당한 당내 지지를 얻고 있으며, 이제는 실력을 발휘할 있을 것으로 보여지고 있다고 분석했다.국민당은 다음 화요일 당내 간부 회의에서 새로운 지도자를 결정하게 된다.


9690a5ffeaba465bb32aacbe1dfc6801_1637872529_762889.png
 

DIY 코비드 신속 진단 키트,12 중순부터 약국에서 구입... 


DIY 코비드 신속 진단 키트가 다음 주 부터는 일부 비지니스 업체들의 사용이 허가되고 있으며, 12월 중순부터 약국을 통하여 구입할 수 있게 된다.

신속 진단 키트는 코비드-19 바이러스 확산에 대비하여 대응책의 일환으로 승인되었으며, 15분 정도에 그 결과를 알 수 있지만, 검사소에서 쓰고 있는 PCR 검사에 비하여 정확도는 떨어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약국에서 판매되는 초기에는, 약사의 앞에서 사용법을 배우면서 직접 검사를 하여야 하지만, 추후에는 집에서 직접 검사를 할 수 있을 것으로 전해졌다.

약 30개 비지니스 업체들이 이미 신속 진단 검사키트를 임시로 사용하고 있으며, 그 중 한 업체의 대표는 제품마다 다르겠지만 이 회사가 사용하는 신속 진단 키트는 현재의 PCR 검사 방법보다 덜 기분이 나쁘고 사용도 간편한 한편 빠른 결과를 보이고 있다고 전했다.

신속 진단 키트도 코 속의 깊은 곳까지 면봉을 넣고 돌리면서 눈물이 나거나 재채기가 날 수도 있으며, 채취 후 면봉을 용액에 넣으면 임신 진단기처럼 양성인 경우 15분 정도에 두 줄이 보이는 것으로 말했다.

약국에서 진단 키트를 구입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그 가격을 지불하여야 하지만, 보건부의 버랄 부장관은 가격에 대하여는 밝히지 않았다.

현재 신속 진단 키트를 사용하고 있는 업체에서는 10~12달러의 비용을 지불하고 있다고 밝혔지만, 일반 공중 보건의 목적으로 사용하는 사람들은 비용을 지불하지 않아도 된다고 버랄 부장관은 말했다.

현재 사용되고 있는 PCR 검사는 면봉으로 채취 후 실험 연구실로 보내져 감염 확인이 진행되지만, 확진자 수가 늘어나고 그로 인하여 검사 대상자가 급증하면서 연구실의 검사 확인 능력을 넘어서고 있으면서, 자가 진단 키트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다만, 신속 진단 키트는 정확도에서 PCR 검사에 비하여 떨어지면서, 주로 감염 역학 조사와 숨겨진 사례 또는 예상치 못했던 사례들을 찾아내는 데에 기여할 것으로 보여진다.

정부는 일일 검사 능력을 만 6천 건에서 6만 건으로 늘리도록 연구 실험실의 인프라를 구축하기 위하여 시설과 인원 투입을 고려하고 있다.


0 Comments
//우측마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