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23일 NZ NEWS,코비드-19 경구용 치료제,빠르면 내년 초 환자들에게 제공...

뉴질랜드 뉴스
홈 > 뉴스/정보 > NZ뉴스
NZ뉴스


 

12월23일 NZ NEWS,코비드-19 경구용 치료제,빠르면 내년 초 환자들에게 제공...

일요시사 0 215

5ce9cc7955fe861b357b24e448beaf11_1640204568_034077.jpg
 

이상기후로 인해 딸기 농사 절반 이상 피해 입어 


이상기후로 인해 딸기 농사 절반 이상이 피해를 입은 것으로 전해지면서, 이번 여름철 딸기 가격이 상당히 오르고 있으며, 수급도 원활하지 않고 있다. 


한 딸기 농장 주인은 1년 내내 딸기 농사를 짓고 있는데, 평년의 경우 크리스마스 시즌에 딸기의 맛과 크기가 최고였지만, 이번 여름철은 이상기온으로 아직 채 익지도 않고 있다고 전했다.습도가 많은 고온에서는 오히려 딸기가 질병에 취약하게 되며 이어서 비가 쏟아지면서, 익기도 전에 썩은 딸기들이 상당수라고 말했다.


썩은 딸기들을 솎아내고 팔 수 있는 상품들로 선별 작업을 하고 있지만, 대략 50-~60% 정도를 버리고 있다고 안타까움을 전했다.다른 딸기농장들도 마찬가지인 상황으로 알려지면서, 청과물 소매상에서의 딸기 가격은 제철 가장 성수기인데도 불구하고 가격이 상당히 비싼 것으로 전해졌다.


United Fresh의 제리 대표는 딸기 수확이 30~40% 정도 밖에 되지 않으면서, 가격도 오를 뿐만 아니라 공급 물량도 많지 않다고 말했다.

10월달의 많은 비와 높은 습도로 지금까지 좋지 않은 작황이었지만, 다음 주부터 날씨가 좋아지면서 수확량과 품질이 나아질 것으로 예상되지만, 시기적으로 크리스마스 이전에는 딸기 상황이 좋지 않다고 덧붙였다.


제리 대표는 그 대신 체리와 블루베리, 라스프베리, 포도 등의 작황이 좋으면서 딸기가 제대로 공급이 될 때까지 대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코비드-19 경구용 치료제,빠르면 내년 초 환자들에게 제공... 


코비드-19 경구용 치료제가 빠르면 내년 초 메드세이프의 승인으로 집에 있는 환자들에게 제공될 수 있다.파막의 코비드-19 치료 자문단은 항바이러스 약물인 몰누피라비르를 연령 또는 기저 질환으로 병원에 입원하는 것이 더 어려운, 미약하거나 심각하지 않은 코비드 환자에게 투여하도록 권고하는 내용을 전하였다.


이 경구 치료제는 5일치가 한 팩으로 포장되어있다.또, 이 자문단은 두 개의 다른 치료제 리젠-코브와 로나프레베의 사용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파막의 데이비그 휴즈 박사는 파막의 기금으로 공급되는 치료제들이 꼭 필요한 환자들에게 전달되어 그 효과를 볼 수 있도록 그 절차를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코비드-19 치료 자문 그룹의 자문과 의료계 전문가들의 의견들을 수렴하여 연말 연시  기간동안 검토를 할 것으로 덧붙였다.이미 사전 구매 계약은 화이자의 항바이러스 치료제와 로나프레베, 몰루피라비르 등에 대하여 진행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몰래 탈출한 사람, MIQ 기간을 마치기 위해 자발적으로 돌아와 


지난 20일 월요일 새벽 오클랜드 MIQ에서 미들모어 병원으로 아이와 함께 이송되었지만, 병원에서 몰래 탈출한 사람이 MIQ 기간을 마치기 위해 자발적으로 돌아왔다.


지난 일요일 해외에서 도착하여 첫 검사에서 음성 결과로 나타났지만, 이송된 병원에서 몰래 병원을 빠져나가면서 관계자들과 경찰 그리고 일반 시민들까지 놀라움과 두려움에 떨게 했다. 


해외에서 입국한 사람은 20일 월요일 새벽 2시경 응급실을 몰래 떠났으며, 2시 25분경 경찰이 신고를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22일 보건부는 화요일 밤 이 사람이 스스로 MIQ로 찾아왔다고 밝혔으며, 병원으로 같이 이송된 어린이도 MIQ에 함께 돌아온 것으로 전해졌다.


이 두 명은 MIQ 격리 기간 7일을 모두 마쳐야 하며, Covid-19 추가 검사는 어른과 어린이 모두에게 진행되고 있다.경찰은 도주한 어른과 어린이에 대하여 어떤 추가 조치가 필요한 지에 대해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0 Comments
//우측마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