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뉴스) 오클랜드, 성범죄 예방 캠페인 실시

뉴질랜드 뉴스
홈 > 뉴스/정보 > NZ뉴스
NZ뉴스


 

(시사뉴스) 오클랜드, 성범죄 예방 캠페인 실시

시사뉴스 0 93

웰링턴에서 시작된 성범죄을 근절하기 위한 캠페인이 여름에 열리는 주요 행사에 앞서 오클랜드에서도 진행되고 있다.  경찰은 오클랜드 접객업소 주인들과 긴밀히 협력하여 'Don't Guess the Yes' (Yes라고 착각하지 마세요) 메시지를 전파하고 있다. 


웰링턴 성인 성폭행 팀의 재키 로저(Jacqui Rodger)형사는 "모든 사람은 한 해를 멋지게 마무리하고 피해를 입지 않을 권리가 있습니다"고 말했다.


웰링턴의 호스피탈리티 허브인 코트니 플레이스(Courtenay Place)에서 처음 시작된 Don't Guess the Yes 캠페인은 경찰이 해당 지역에서 성폭행이 증가하는 것을 인지했을 때 시작되었다.


로저 경사는 "사람들은 범인이 누구인지 알지 못했으며 그날 밤 만났거나 온라인을 통하거나 바에서 만났을 것입니다."이라고 말했다.


그 이후로 경찰은 업계 사람들과 협력해 왔으며 이제 큰 행사 시즌을 앞두고 오클랜드의 Viaduct, Karangahape Road 및 Ponsonby Road로 초점이 이동하고 있다.


화요일에 성희롱 예방 단체와 경찰은 술집 주인을 만났고, 그들 중 일부는 이미 손님들을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


"저와 같이 사업체를 운영하는 사람은 유리잔을 치우고 실제로 사람들을 헤치고 지켜볼 것입니다. 그 곳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정확히 볼 수 있는 좋은 방법입니다."라고 Sweat Shop Brew Kitchen 의 대표인 마크 잭슨씨가 말했다.


잭슨씨는 오클랜드 유흥점 커뮤니티가 이전에 잘 소통하는 것을 본 적이 있다고 말했다.


오클랜드 성폭행 지원 재단(Auckland Sexual Abuse Help Foundation)은 이에 대한 인식이나 예방 메시지가 특히 이맘때에 유익하다고 말했다.


안전한 연말연시 휴가 시즌을 기대하면서 Don't Guess the Yes 티셔츠와 홍보판이 소셜미디어 뿐만 아니라 유흥업소에도 등장할 것이다. 

0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우측마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