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뉴스) 이주자커뮤니티참고그룹 10명 선임하여 이민정책 반영

뉴질랜드 뉴스
홈 > 뉴스/정보 > NZ뉴스
NZ뉴스


 

(시사뉴스) 이주자커뮤니티참고그룹 10명 선임하여 이민정책 반영

시사뉴스 0 321

마이클 우드(Michael Wood) 이민부 장관은 뉴질랜드 전역의 이주자 커뮤니티들이 앞으로의 이주자 정책을 형성하는 데 도움이 될 새로운 이주자 커뮤니티 참고그룹(Migrant Community Reference Group)을 만들었다고 3월 21일 발표했다.


이 그룹은 뉴질랜드 전역의 이주자 커뮤니티의 관점을 대표하는 10명으로 구성되며 이민부장관이 의장을 맡고 3개월 마다 미팅을 갖는다.  


이 그룹의 목적은 이민부 장관과 광범위한 이주자 커뮤니티 간의 정기적인 양방향 소통을 위한 포럼을 제공하는 것이다. 즉 이민 시스템에 대한 이주자 커뮤니티의 경험과 이민에 대한 관점(전략, 정책, 행정 및 결과 포함)을 공유하여 이민 시스템에 대한 이민부 장관의 중기적 우선순위를 알리고 이민 시스템에 대한 이민부 장관의 중기적 비전과 우선순위를 이민자 커뮤니티와 공유한다는 것이다.


우드 장관은 “장관이 된 이후로 이주자들로 부터 반복해서 들었던 메시지는 이민관련 정책 논의에서 그들의 목소리가 종종 누락되고 있다는 느낌이 들었습니다. 오늘 우리는 그 목소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그룹회원들은 인도, 중국, 여타 아시아, 퍼시픽계, 필리핀, 무슬림, 남아프리카 공화국, 그리고 더 넓은 이주자 공동체뿐 만 아니라 기업, 고용주, 그리고 학생들의 관점을 1 년 동안 대표하게 된다.


“이주자커뮤니티참고그룹(Migrant Community Reference Group)은 이주자공동체들이 저와 함께 이민제도에 대한 관점과 경험을 직접 공유할 수 있는 포럼을 제공하게 될 것입니다. 이민 시스템에 대한 저의 중기적 우선순위는 고용주와 노동자를 포함한 다른 이해관계자들과 함께 참고그룹과의 토론을 통해 알려질 것입니다. 그룹위원 구성은 다양한 배경과 지역 사회와의 깊은 유대 관계를 가지고 있으며 여러 정부기관들의 적극적인 추천을 통해 구성되었습니다. 그들은 각각 뉴질랜드 이주자 공동체를 옹호하기 위한 강한 의지를 보여주었습니다.


그룹의 의견들은 정보에 입각한 결정을 내리는 데 도움이 되도록 기업혁신고용부 및 기타 정부 기관과 공유될 수도 있습니다. 이 그룹은 전국의 이주자 커뮤니티들과 나의 정기적인 관계를 대체하지는 않지만 보완의 역할을 하게 될 것입니다.


뉴질랜드 정부는 이주자들이 이민 시스템에 대해 제공할 수 있는 특별한 견해들을 중요하게 생각합니다.”라고 Michael Wood가 말했다.


0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
//우측마우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