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0회 YBA농구대회, 뜨거운 열기와 함께 성황리에 끝나

교민뉴스


 

제30회 YBA농구대회, 뜨거운 열기와 함께 성황리에 끝나

일요시사 0 279 0 0

              83aed68220d7e4340cff667831b8a90c_1623275818_174574.jpg
                <
로즈미니 오현재 레이업슛>


지난 6월7일(월) 노스쇼어 YMCA 체육관에서 제30회 YBA농구대회가 성황리에 마무리 되었다.만6세 어린이부터 18세 고등학생까지 참가한 이 대회는 1부(키즈반,초급반,초중급반,어머니 슛팅시합)와 2부(중상급반,아버지 슛팅시합)로 나뉘어 170명의 YBA 회원과 300여명의 가족 및 친구들의 응원과 함께 진행되었다. 


이날 대회 결과는  A와 B조 1위팀 간의 챔프전까지 가는 혈투끝에 키즈 쥬니어(MVP 에반 조우)와 키즈 시니어(MVP루카스 우)는 팀 알바니가 우승하였고,정규 레벨1은 노스 화요일(MVP 김도희), 레벨2는 노스 목요반(MVP 박예찬),중상급반은 노스 토요반(MVP 패트릭 배딕)게 우승이 돌아갔다.


 여학생이지만 훌륭한 매너와 근성을 보인 김도희(WESTLAKE 걸스)의 득점 및 리바운드 능력에 갈채가 이어졌고, 2회 연속 MVP를 받은 패트릭(크리스틴 Y10)은 상급반으로 합류하는 자신의 가치를 증명하였다.


83aed68220d7e4340cff667831b8a90c_1623275888_275136.jpg
<레벨1 김도희 점프볼> 


키즈 주니어/시니어 슛팅상(노스 알렌 배, 호익 하베이), 자유투상(머레이스베이ETHAN JIANG),3점슛상(호익 QUINTIN WONG)에게 돌아갔고, 장거리 슛을 높은 성공률을 확인하며 오클랜드 아시안 농구 클럽의 경쟁력을 확인할 수 있었다.

YBA연세농구교실은 여타 클럽 스포츠팀에 귀감이 되는 시스템과 전통을 보여주었다.  


이재훈 감독은 "오레와부터 남쪽 오클랜드까지 전 지역 학생의 참여와 성원이 성공적인 대회를 만들 수 있었다."고 말하며 KOEEAN PROFESSIONAL PLAYERS ASSOCIATION(NZ)INC(뉴질랜드 한국 운동선수 협의회), 다국적 비영리 농구단체(MBC INC), NUNA 한식당 및 엡섬 지역의 배한준 부모님과 마이클 박 부모님등 교민 자녀 및 아시안 학생을 위해 많은 도움을 주신분께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또한 이감독은 연세농구교실의 장점은  실력 향상은 물론 농구를 통한 자존감 향상 및 알찬 학교 생활의 경력에 도움이 되도록 하는 운영 방침임을 알리며, 올 하반기에는 18주년 기념 행사가 있음을 밝혔다.

83aed68220d7e4340cff667831b8a90c_1623275937_081949.jpg
 

0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