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nie's Photo ESSAY (85)

교민뉴스


 

Annie's Photo ESSAY (85)

일요시사 0 138 0 0

요리하는 사진작가의 꿈


골동품 카메라들…

작가만을 위한 카페에 연중 전시중인 작가의 사진들. 

틈만 나면 컴퓨터에서 사진 작업을 이어가는 예술가.

요리 하는 사진작가일까?

사진 찍는 요리사일까?

그는 두 가지 재능을 모두 겸비한 예술가.

서양 요리사이자 사진작가가 그 현주소다.

작가의 사진에 대한 열정을 한눈에 보여준다.

언젠가 뉴질랜드에 카메라 박물관이 들어서는 날을 기다리며.


오너쉐프인 더 겔러리 카페에서



The dream of a photographer/chef


Antique cameras…

The artist’s photographs are exhibited in the café during the year.

The artist continues to work on his photographs on the computer whenever 

he has time.

Is he a chef who takes photos? 

Is he a photographer who cooks?

He is an artist with both talents.

Classically trained Chef and Photographer is his current title.

The photo shows the artist’s passion for photography at a glance.

One day a camera museum will be in New Zealand.


The dream home at the Gallery Café that is run by the owner/chef/photographer


0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