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nie's Photo ESSAY (86)

교민뉴스


 

Annie's Photo ESSAY (86)

일요시사 0 180 0 0

같은 공간, 다른 생각


Auckland Festival of Photography 기간에 열렸던 작가의 개인 전시회.

매년 5월에 한 달간 열리는 큰 사진 행사다.

오클랜드에 있는 대부분의 전시장은 사진으로 전시된다.

작가의 사진을 본 큐레이터가 

모든 사진작가들이 가장 원하는 전시 기간에 작가에게 전시 기회를 주었다.

그 기간동안 많은 사진작가와 일반인들이 전시장을 옮겨 다니며 관람한다. 

예술가에게 작품 발표 기회를 주기 위해 전시장도 저렴하게 사용 가능하며,

또한 정부에서 펀딩도 해준다. 

한국에도 이런 문화가 있었으면 얼마나 좋을까?


갤러리 카페에서



Same space, different thoughts


The artist's solo exhibition during the Auckland Festival of Photography.

It is a big photo event held every month in May.

Most galleries in Auckland displayed photographs.

Curator who looked at of the artist’s photographs.

The curator gave the artist the opportunity in the most popular photography exhibition period.

Photographers and the general public visit the Galleries exhibiting the photographs.

Galleries are also available at a reasonable price to give artists a chance to present their work.

Government provides funding to galleries.

How good would it be to have such a culture in Korea?


At the Gallery Cafe


0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