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 피싱앤피시 원투낚시대회

교민뉴스


 

2023 피싱앤피시 원투낚시대회

일요시사 0 735 0 0

지난 2023년 4월 1일 Te Arai 비치에서 낚시동호인 56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원투낚시대회를 마쳤습니다.세계적인 기상 변화의 영향이 뉴질랜드 바다에도 영향을 미쳐 여름 시즌이 2,3주 빠르게 마무리가 되었고,예년 같으면 여전히 낮에는 무더운 날씨가 지속되었을 시기인데 가을이 성큼 다가와 아침, 저녁으로는 쌀쌀한 날씨를 보여주었습니다.하루 12번도 더 바뀐다는 뉴질랜드 날씨 탓에 당일 기상도 폭우와 바람이 예상되었지만 다행히 경기 시작 전부터 날씨가 좋아져 경기를 진행하는데 오히려 좋은 조건이 되었다.


23년도 경기는 지난 9년 동안의 경기 진행과 다르게 경기 시작 시간을 오후 해질 무렵으로 맞췄습니다. 참가하는 선수들이 많은 물고기를 잡을 수 있는 기회를 주는데 목표를 두었습니다.가장 좋은 낚시 시간인 모닝타이드(morning tide) 타임과 선셋타이드(sunset tide) 타임 중 좀더 물고기 입질 시간이 긴 오후 물때에 초점을 맞추었습니다.여러가지 안전 사항을 고려하여 규정도 좀더 엄격히 적용하여 참가하는 선수들의 안전을 최대의 목표로 삼았습니다.물론 경기를 하는 선수들에게는 조과에 대한 기대감도 경기전 충분히 설명함으로써 선수들이 자신감을 갖고,안전에 주의하면서 경기에 임할 수 있었다.


경기 시작부터 조과가 이어져갔고, 가장 적게 조과를 거둔 선수가 5마리 이상일 정도로 많은 조과를 거두었습니다.평균 10마리 이상의 조과로 작은 사이즈 물고기를 바다에 돌려보내는 경우도 많았고,준비한 미끼가 조기에 소진되어 경기 1시간 전에 이미 경기를 마무리한 선수들도 제법 많았습니다.또한 5자이상의 킹카와이10여수를 잡느라 지친 선수들도 있었습니다. 짧은 시간에 대단한 조과는 참가한 모든 선수들은 경기 벙식에 만족감을 표시하기도 했다


이번 대회에는 최연소선수로 주니어 학생,최고령 선수로 70대 선수까지 그리고 부부참가 선수들,친구,직장동료,부자지간 선수등 다양한 선수계층과 외국인 1명도 함께 참가하여 4시간 동안의 경기는 역대 경기중 가장 많은 조과를( 선수 전체 약 500 마리 이상 ) 기록하며 안전하게 마쳤다.


시상식 결과


개인 1등 양현식– 참돔 66.2cm (상금 $500과 KHARIS원투낚싯대)

2등 정재이 카와이57.3cm / 3등 참돔 48.9cm /4등 카와이 56cm / 5등 박영국 참돔 46cm

6등 이병욱 카와이55cm / 7등 강대원 참돔 43cm / 8등 송종수 카와이55cm /9등 김상현 41.4cm

10등 이석호 카와이54cm

팀전1등 최병한, 최재인109.7cm /팀전2등 유환준,이병욱,이정기 107.6cm


경기를 모두 마치고,본상 시상 후 참좋은부동산(강병식) 후원 상품권 협찬 상품을 추첨을 통해 참가자 전원에게 나누어 드리며 23년 피싱앤피시원투낚시대회를 마쳤다.


피싱앤피시


3719ab8b094f461a4830d52690e3d7ec_1684201952_369507.jpg
3719ab8b094f461a4830d52690e3d7ec_1684201953_055551.jpg
3719ab8b094f461a4830d52690e3d7ec_1684201953_222219.jpg
3719ab8b094f461a4830d52690e3d7ec_1684201953_983993.jpg
3719ab8b094f461a4830d52690e3d7ec_1684201954_902876.jpg
3719ab8b094f461a4830d52690e3d7ec_1684201955_121559.jpg
3719ab8b094f461a4830d52690e3d7ec_1684201956_082041.jpg
3719ab8b094f461a4830d52690e3d7ec_1684201967_042844.jpg
 


0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