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생 오디션에 도전한 한상아

Star 예감


 

인생 오디션에 도전한 한상아

시사뉴스 0 170

그 노래, 다시 꺼내다

한상아

2017년 유트롯이란 새로운 장르의 '해피택시'로 데뷔한 한상아가 세 번째 앨범 '철 지난 코트'를 냈다.


세련된 오케스트레이션과 강렬한 비트가 돋보인다.


세 번째 앨범 '철 지난 코트'
세련된 오케스트레이션
강렬한 비트도 돋보여


2019년 국내 최고의 창작가요제인 '현인가요제' 본상 수상곡이다.



대회 준비로 이미 완성형인 곡이었지만 '감성이 더 깊어져야 한다'는 고집으로 연습과 녹음, 폐기를 반복해 결국 1년 반 만에 그 깊이를 완성했다. 

한상아는 빠르고 강한 비트를 오히려 신중한 호흡과 세밀한 감정으로 리드하는 놀라운 표현력을 보였다. 


일요시사 박민우 기자


일요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