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 여신 아우라 김소유

Star 예감


 

<스타예감> 트롯 여신 아우라 김소유

시사뉴스 0 121

[일요시사 취재2팀] 박민우 기자 = 트로트 가수 김소유가 신곡을 내고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새 노래는 ‘두 여인’.



두 사람이 아닌 한 사람만 사랑하자는 내용의 정통 트로트다. 


풍부한 감성과 트로트가 요구하는 발성, 창법을 완벽하게 표현했다는 평이다.


신곡 내고 왕성한 활동
뛰어난 실력·미모 겸비


김소유는 중앙대 국악과 출신의 재원으로, 이미 정식 데뷔 전 앨범을 낸 이력이 있을 정도로 뛰어난 실력과 미모를 겸비한 트로트 신예로 주목받았다.

2018년 ‘초생달’로 데뷔한 이후 ‘별 아래 산다’ ‘숫자인생’ 등의 앨범을 발매했다. 특히 <미스트롯> <로또싱어> 등에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Comments

광고 Space available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KakaoTalk NaverBand